애플의 야심은 포켓 MAC?

지난 주에 열린 MACWORLD Expo에서 Apple의 CEO인 Steve Jobs는 iBook을 발표하는 자리에서 Apple의 차세대 제품라인에 대한 질문에 대답하는 자리를 갖았고, 컨슈머 포터블의 iBook이 정말로 무선으로 인터넷에 연결되는 것을 보여주었다.

미래에도 계속 CEO에 있을 것 같은 Jobs는 iBook에 인해 다시 한번 그의 천재성을 보였다.그 자리에서 jobs는 년 내에 프로페셔널용과 컨슈머용의 데스크톱/포터블로 구성되는 4가지 사양을 출시한다는 계획을 발표함으로써,앞으로 2년 안에 Apple을 다시 한번 왕좌에 오르게 하는 희망을 앉겨 주고 있었다.

ibook의 제품설명이 끝나고 Apple의 다음 계획에 대한 질문이 이어졌다.Apple이 이 흐름을 유지하기 위한 다음 계획은?이라는 질문에 Apple의 제품 마케팅 책임자 Phil Schiller는 이러한 질문에 눈을 휘둥그렇게 뜨면서,당신들은 우리들을 조금도 쉬게 할 생각이 없군요?라고 되물었다 아직 iBook의 출하가 시작도 안됐는데 벌써 다음 계획을 물어봅니까?

이 흐름을 유지하기 위한 계획이 없는 것은 아닙니다. 향후 1년간의 미국 신학기의 타이밍에 맞춘 iBook의 새로운 버전 출시와 년 내에 Mac OS 9 발표,또 그 후에 Mac OS X Consumer,그리고 내년 초에 예정되고 있는 G4베이스의 신제품 등을 계획하고 있습니다.

한편,Creative Strategies의 Tim Bajarin사장은 4가지 사양의 제품 라인업이 완성되었지만, 우리의 혁신이 끝난 것은 아니다.지금도 해야 할 일이 많이 있다.앞으로는 지금까지의 과오를 되풀이하지 하지 않겠다.

Apple은 다시는 오만한 생각을 갖지 않고,더 높은 목표를 내걸고,착실하게 전진을 계속할 것이다라고 강한 의지를 밝혔다.

포켓 Mac?

Apple은 새로운 타입의 컴퓨터를 추가할 계획에 관하여 입을 다물고 있지만,업계의 소식통에 따르면 Apple의 미래제품 라인에는 초소형의 PC가 준비되고 있다고 전한다.

새로운 Mac의 ‘Notes 5’를 함께 개발하는Lotus Development의 마케팅 매니저 Jimmy Duvall는 Apple의 다음제품은 초소형 PC가 될 것이다라고 말한다.

Creative팀의 Bajarin도 MACWORLD Expo의 3Com Palm전시부스의 성황을 보고,소형은 Apple에 있어 매력적인 분야라고 밝혔다.이에 대해 jobs는PDA같은 휴대 디바이스를 낼 경우,Apple은 제로의 상태에서 자사가 개발하는 것을 원칙으로 할 것인가,타사에 라이센스를 할 것인가를 고민하고 있다고 밝혔다.

Apple은 1990년대 초,적외선 등 당시 최첨단의 기술을 장착한「Newton」으로 소형 시장을 두드렸다. 그렇지만,이 전략에 비판적 이였던 Jobs에 의해,2년 전에 Newton은 판매 중지가 됐다.그러나 현재 Jobs는,Palm의 매수 제안을 고려하고 있다.

과연,Steve Jobs의 천재성이 과연 애플의 부활을 끌어낼 수 있을지?

댓글 남기기